USB C Type 기술적 내용을 다시 올리고,
뒤쪽에 비교 test 글을 올립니다.. 



** 주1) USB C Type cable을 아무것이나 구입하시면 위험합니다. ^^



USB A type to USB C type 관련으로 
기술적 대응이 되어 있지 않은 케이블을 쓰시면, 
충전기나 PC USB가 오버해서 과전류를 흐르게 되어서,
기기를 망가트리게 (약한쪽이 먼저 타기 때문에, 충전기쪽이 먼저
망가질 가능성이 높다고 합니다.) 주의해야 할 사안이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USB 3.1 Specification 을 준수해야 합니다.


            (Photo : Benson Leung )


하기의 규정된 
56kΩ을 넣지않거나, 쇼트를 시킨 제품으로인해서, 
실제 사고가 나게끔 되는 USB C type 케이블이 판매 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USB Type-C Cable and Adapter Tips and Tricks

Resistor Rp (pull-up between VBUS and CC)Resistor Rd (pull-down between CC and GND)ID PinUSB-C Spec Section
USB Type-C plug to USB 3.1 Type-A plug56kΩ RpOpenSection 3.5.1
USB-C plug to USB 2.0 Type-A plug56kΩ RpOpenSection 3.5.2
USB-C plug to Type-A receptacleOpen5.1 kΩ RdSection 3.6.1
USB-C receptacle to microB plugNot allowed per the specSection 2.2
USB-C plug to microB plugOpen5.1 kΩ RdunconnectedSection 3.5.7
USB-C plug to microB receptacle56 kΩ RpOpenunconnectedSection 3.6.2

https://www.chromium.org/chromium-os/cable-and-adapter-tips-and-tricks



현재 미국 아마존에 판매되고 있는 USB C Type의 경우

Benson Leung 씨가 개인적으로 관련 제품들을 검증하고 DB를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1) USB Type C cables and Accessories Review 

 


2) USB-C Cables and Nexus Accessories 



기본적으로 상기 (2)의 DB에 있는 검증된 USB C Type 케이블
그리고 USB C 타입 젠더 제품은 안심하고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만,
미국에서만 구입이 가능하게 때문에 어려운 점이 있습니다 ㅠ.ㅠ 


3) HOW TO TEST USB-C CABLES (NEXUS 5X AND NEXUS 6P)
검증 test방법은 넥서스 스마트폰 종류에서만 동작하는 CHeckR (앱)을 이용합니다만, 

다른 안드로이드폰에서는 동작이 되지 않아서 확인하기가 어렵습니다.

이 어플은 넥서스 폰 내에서 특정한 리눅스 명령어를 통해서, 
USB C 케이블/젠더가 
정상적인지를 확인 가능하게 된다고 합니다.. 

참조링크 : http://nowregrets.tistory.com/51






아트뮤(ARTMU) USB3.1 C타입 LG G5, 넥서스 5X 충전 케이블

(A) 아트뮤 25mm USB C type 케이블 제품입니다.  이 USB C type 케이블은 충전 only용이고, Data지원용은 따로 있습니다.







같이 구입한 아트뮤(ARTMU) USB 타입C 일반 120mm 충전 케이블을 분해해 보았습니다.


USB C 커넥터 몰드를 벗겨보면,

LG G5 USB C 케이블삼성 갤럭시 노트7 USB C 케이블과 비교하여, 

별도의 금속 실드캔은 없는 것으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대신 커넥터와 커넥터 회로 PCB 그리고 연결된 케이블을 

내부 2차 몰딩을 해 놓았네요.. (약간 허접합니다. ^^;;)



(B) LG G5 USB C 커넥터쪽 몰딩을 분리하여 비교 촬영하였습니다.

USB C 커넥터에 전체 금속 실드캔으로 감싸져 있습니다. (순정과 번들 케이블 비교사진)






금속 실드 캔으로 실드가 되어 있습니다. 

위에 S 마킹이 되어 있습니다. 앞부분에 플라스틱 몰딩이 한개 있어서 차폐역활을 하게 되는 듯 합니다.





(A) 아트뮤 USB C 커넥터 결선 PCB를 자세히 들여다 보면,
검은색 저항칩이 하나 있는 것이 보여지네요... 

아마도 이 저항칩이 56 kΩ 인 듯 합니다.




아트뮤 일반 USB 커넥터쪽 몰딩 A 사진입니다. 



아트뮤 일반 USB 커넥터쪽 몰딩 B 사진입니다. 



일단 USB C 케이블쪽 2차 몰딩을 칼로 잘 벗겨 내 보았습니다. ^^
하기와 같이 USB C 커넥터쪽 PCB에 저항칩 1개가 붙어 있습니다. 

그리고 4개의 케이블이 연결 되어져 있습니다. 










아트뮤  USB C type 케이블  VS 삼성 순정 USB C type 케이블 비교 





USB C 케이블의 케이블 구성에 대해서 비교해 보겠습니다.

비교 USB C 케이블은 LG G5 번들 USB C type 케이블입니다.



다중차폐 구조로 되어 있습니다.


- 메탈 편조 쉴드
- 알루미늄 은박 쉴드

2가지 쉴드는 모두 되어져 있습니다.



아트뮤 USB C 케이블의 메탈 편조 쉴드는 그냥 금속선 몇가닥만
넣어서 올려 놓은 듯한 느낌으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상기 사진의 메탈 편조 쉴드 금속선의 양을 

비교해 보시면 이해가 가실 것 같습니다. ^^




아트뮤 케이블 판매 사이트에는 
USB C 충전 전용 케이블과 충천, Data 지원 케이블이 따로 판매 되고 있습니다.

아마도 충천, Data 지원 케이블에는 데이터라인(USB3.0) 4개가 지원되는 것 같습니다.



아트뮤 USB C 충전 케이블은 4개의 케이블만 있습니다.





(B) LG G5 순정 USB C type 케이블
- USB 케이블 4개
- USB3 Data 케이블 4개



(C) 삼성 노트7 순정 USB C type 케이블
- USB 케이블 3개
- USB3 Data 케이블 3개





앞서 USB C type 케이블을 외관, 내부 비교를 하였습니다만,
내부에 있는 저항값을 직접 측정할 수 없는 상황이라서,
결국에는 NEXUS 5X 와 NEXUS 6P에서만 동작하는 CHeckR (앱)
이용하여 체크를 해 보았습니다. 

(블루님께서 NEXUS 5X를 소유하고 계셔서 test를 부탁드렸습니다. ^^)




(1) AUKEY 충전기용 USB type C 일반 25mm 케이블 (충전용)

(주) 아트뮤 USB C 충전 케이블은 이미 알려진 바에 의하면, 

CHeckR (앱) 을 통과한 것으로 알려져 있기 때문에, 별도로 test를 하지 않았습니다.


CHeckR (앱) 결과 : Safely (OK)

앞서 다른 블로그 사이트에서 확인된 바와 같이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 되었습니다.



(2) LG G5 USB C type 데이터 케이블 (1M) 번들케이블


CHeckR (앱) 결과 : Safely (OK)

이 결과는 Rp에 56kΩ이 정상적으로 있다는 것을 의미 합니다.


(3) 마이크로 USB 케이블에 USB C type 젠더가 있는 케이블 입니다.

USB C type 젠더가 고리형태로 걸려 있어서, 잊어 버리지 않게끔 되어 있습니다.

이런 제품의 경우는 USB C type 젠더의 내부 Rp 저항값이 중요하게 됩니다.



CHeckR (앱) 결과 : 사용불가 

이 제품은 USB C type 고속 충전사용시 위험하다고 표기가 되었습니다.

앞서 이야기 드린 바와 같이 USB C type의 젠더에 Rp값이 56kΩ이 아니라는 뜻 입니다.




그렇다고 이런한 종류의 젠더타입의 USB C type 케이블은 모두 Rp값이 56kΩ이 아니라는 것은 아닙니다.
제품마다 다르기 때문에, 모두 체크를 해 보지 않고서는 알 수 없다는 의미입니다.



5. 결론

현재로서는 미국에서도 계속 아마존에서 판매되고 있는 USB C type 케이블 sample을 직접 구입해서,

상기와 같은 test방법론으로 제품을 측정 한 후, 그 결과값을 다시 아마존 제품 판매 댓글에 올리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https://docs.google.com/spreadsheets/d/1wJwqv3rTNmORXz-XJsQaXK1dl8I91V4-eP_sfNVNzbA/edit#gid=0


최근에는 USB C type 고속충전기(QC 2.x, 3.x 지원)도 test를 추가로 하고 있는데,
트론스마트 제품도 문제가 있다고 레포팅이 올라오고 있네요.. ㅠ.ㅠ


국내에서는 아직 이러한 USB C type 케이블이나 고속 충전기 제품 리뷰 활동을 하고 있지를 않기 때문에, 결국 소비자가 스스로 검증을 하거나, 
IT 기술 포럼을 통해서 제품에 대한 test 결과값이
확인된 제품을 스스로 찾아 보는 수 밖에는 없습니다.  ㅠ.ㅠ

일단 스마트폰 제조사의 순정 USB C type 케이블이나 
검증된 번들 USB C type 케이블이 좀 더 안정적으로 만들어져 있기 때문에,
너무 저렴한 USB C type 중국 케이블을 구입하시는 것은 피하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Naver 쇼핑몰 : LG USB C 타입 고속 충전케이블






[USB C Type] LG G5 순정 악세서리 분석 test 1
http://cafe.naver.com/mk802/18214


[USB C Type] LG G5 번들 USB C 케이블 분석 test 1 (외관)
http://cafe.naver.com/mk802/18284


[USB C Type] LG G5 번들 USB C 케이블 분석 test 2 (내부 케이블)
http://cafe.naver.com/mk802/18335


[USB C Type] LG G5 번들 USB C 케이블 분석 test 3 - CHeckR (앱)을 통한 신뢰성 체크
http://cafe.naver.com/mk802/18436



[USB C Type] Samsung Galaxy Note 7 순정 USB C 케이블 분석 test 1 (LG USB C 케이블 비교 추가) (작성중 - 사진 압박 주의)

http://cafe.naver.com/mk802/18456


[USB C Type] 아트뮤(ARTMU) USB C타입 LG G5, 넥서스 5X 충전 케이블 (LG G5, 삼성 갤럭시 노트7 USB C 케이블과 비교)  http://muritzy.tistory.com/1217




자세한 사항은 "EddyLab - UHD 미니PC포럼"에서 자료를 참조 하시기 바랍니다.

http://www.eddylab.co.kr  /  http://cafe.naver.com/mk80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USB C Type] LG G5 순정 악세서리 분석 test 1
http://cafe.naver.com/mk802/18214


[USB C Type] LG G5 번들 USB C 케이블 분석 test 1 (외관)
http://cafe.naver.com/mk802/18284


[USB C Type] LG G5 번들 USB C 케이블 분석 test 2 (내부 케이블)
http://cafe.naver.com/mk802/18335


[USB C Type] LG G5 번들 USB C 고속충전케이블 분석 test 3 - CHeckR (앱)을 통한 신뢰성 체크
http://cafe.naver.com/mk802/18436



[USB C Type] Samsung Galaxy Note 7 순정 USB C 케이블 분석 test 1 (LG USB C 케이블 비교 추가) (작성중 - 사진 압박 주의)

http://cafe.naver.com/mk802/18456


[USB C Type] 아트뮤(ARTMU) USB C타입 LG G5, 넥서스 5X 충전 케이블 (LG G5, 삼성 갤럭시 노트7 USB C 케이블과 비교)  http://muritzy.tistory.com/1217








USB C Type 기술적 내용을 다시 올리고,
뒤쪽에 비교 test 글을 올립니다.. 



** 주1) USB C Type cable을 아무것이나 구입하시면 위험합니다. ^^



USB A type to USB C type 관련으로 
기술적 대응이 되어 있지 않은 케이블을 쓰시면, 
충전기나 PC USB가 오버해서 과전류를 흐르게 되어서,
기기를 망가트리게 (약한쪽이 먼저 타기 때문에, 충전기쪽이 먼저
망가질 가능성이 높다고 합니다.) 주의해야 할 사안이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USB 3.1 Specification 을 준수해야 합니다.


            (Photo : Benson Leung )


하기의 규정된 
56kΩ을 넣지않거나, 쇼트를 시킨 제품으로인해서, 
실제 사고가 나게끔 되는 USB C type 케이블이 판매 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USB Type-C Cable and Adapter Tips and Tricks

Resistor Rp (pull-up between VBUS and CC)Resistor Rd (pull-down between CC and GND)ID PinUSB-C Spec Section
USB Type-C plug to USB 3.1 Type-A plug56kΩ RpOpenSection 3.5.1
USB-C plug to USB 2.0 Type-A plug56kΩ RpOpenSection 3.5.2
USB-C plug to Type-A receptacleOpen5.1 kΩ RdSection 3.6.1
USB-C receptacle to microB plugNot allowed per the specSection 2.2
USB-C plug to microB plugOpen5.1 kΩ RdunconnectedSection 3.5.7
USB-C plug to microB receptacle56 kΩ RpOpenunconnectedSection 3.6.2

https://www.chromium.org/chromium-os/cable-and-adapter-tips-and-tricks



현재 미국 아마존에 판매되고 있는 USB C Type의 경우

Benson Leung 씨가 개인적으로 관련 제품들을 검증하고 DB를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1) USB Type C cables and Accessories Review 

 


2) USB-C Cables and Nexus Accessories 



기본적으로 상기 (2)의 DB에 있는 검증된 USB C Type 케이블
그리고 USB C 타입 젠더 제품은 안심하고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만,
미국에서만 구입이 가능하게 때문에 어려운 점이 있습니다 ㅠ.ㅠ 


3) HOW TO TEST USB-C CABLES (NEXUS 5X AND NEXUS 6P)
검증 test방법은 넥서스 스마트폰 종류에서만 동작하는 CHeckR (앱)을 이용합니다만, 

다른 안드로이드폰에서는 동작이 되지 않아서 확인하기가 어렵습니다.

이 어플은 넥서스 폰 내에서 특정한 리눅스 명령어를 통해서, 
USB C 케이블/젠더가 
정상적인지를 확인 가능하게 된다고 합니다.. 

참조링크 : http://nowregrets.tistory.com/51



===============================


- 제품명 : Samsung USB C type 데이터 케이블 (1.2M) 
            (모델명 : SVC-50601058_A WHITE 20160826)

번들 케이블이라는 것은
원래 정식제품에 포함되는 악세서리 제품입니다만,
별도의 개별 포장 없이(벌크)로 순정 악세서리를 
대량 판매하는 제품을 의미합니다.

LG G5 순정 USB C tpye 케이블과 번들 USB C type cable을 비교 분석하고, 
순정 악세서리와 동일한지를 판단하기 위한 test입니다.

============================


LG G5 (LGF700S) 순정 악세서리

- USB C type 데이터 케이블 (1M) (모델명 : DC12WL-G)

- 9V 1.8A 트래블 차저 (모델명 : MCS-H05KD)
  안전인증번호 : HU10210-15013A
  전자파적합등록 : MSIP-REI-dde-MCS-H05KD
  정격입력 : 100 - 240X ~ 50/60Hz 0.5A
  정격출력 : 9.0V = 1.8A or
              0.5V = 1.8A



2016년 초에 구입한 LG G5 제품과 함께 받은 악세서리 입니다.



1M USB C type 데이터 케이블 (모델명 : DC12WL-G) 입니다.







먼저 기존 순정 제품에는 노란 스티커를 붙여서 식별작업을 해 놓았습니다.


A. 무게(포장박스 포함)
LG G5 순정 
USB C type 케이블 무게 : 28g 



LG G5 번들 USB C type 케이블 무게 : 28g 



B. USB C 커넥터 외관 검사


LG G5순정 USB C type 케이블은 왼쪽(노란색 식별)이고, 
오른쪽은 
LG G5번들 USB C type 케이블입니다. 



LG G5 순정 USB C type 커넥터와 번들 USB C type 케이블 

모두 CE 양각이 표기되어 있네요.



LG G5 순정 USB C type 커넥터와 번들 USB C type 커넥터에 "L 0" 이라는 표기가 있습니다.
어떤의미 인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양쪽 모두 표기가 동일합니다.

사진의 각도가 좀 틀어져서 
번들 USB C 커넥터쪽의 "0"이 잘 표기 되지 않은 것 처럼

보여서, 다른 것과 추가 비교를 해 보았을 때 문제가 없었습니다.



USB 3.0 커넥터쪽에는 "L" 표기가 동일하게 되어 있습니다.






C. USB C 케이블 길이 비교


1M 기준입니다.  
LG G5순정과 
LG G5번들 케이블 길이 비교에서 순정이 약간 짧네요.



USB C 커넥터쪽 몰딩을 분리하여 비교 촬영하였습니다.

USB C 커넥터쪽은 커넥터 부분은 전체 금속 실드캔으로 감싸져 있습니다.

금속 실드캔에 순정 USB C 커넥터은 LEHA, 
번들 USB C 커넥터에는 LELR으로 표기가 되어 있습니다.

이 표기의 정확한 의미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비교를 위해서 추가로 다른 번들 케이블도 비교를 진행하였습니다.



금속 실드캔에 순정 USB C 커넥터은 LEHA, 

번들 USB C 커넥터에는 LELR으로 표기가 되어 있습니다.
추가로 번들 USB C 커넥터 LEA4라고 표기되어 있네요... ^^;;

공정 LOT 번호를 의미 하는 것인지는 잘 판단이 안됩니다만, 
고정적인 마킹번호는 아닌 것 같습니다.






USB C 커넥터의 금속 실드캔은 분리 되지 않도록
레이저 용접을 때려서 융착을 시켜 놓았네요 ^^;;

추가 작업으로 분리 하는데, 애를 많이 먹었습니다. ㅠ.ㅠ



USB A 커넥터쪽 몰딩을 벗겨서 비교하였습니다.

순정 케이블와 번들 케이블 차이는 없습니다. 








LG G5 번들 USB C 커넥터 금속 실드캔을 추가 분리하였습니다.

금속 실드캔은 레이저 융착이 되어 있어서 분리가 아니라, 
실드캔을 거의 짤라내는 수준 작업입니다. ㅠ.ㅠ 
(LG G5 순정 케이블은 다음번 추가 test를 위해서 추가 분해를 유보해 놓았습니다. ^^;;) 

하기와 같이, LG G5 번들 케이블도 금속 실드캔 안에 2차 몰딩이 되어져 있습니다.



LG G5 번들 USB C 커넥터 쪽을 들여다 보면,

역시 USB C 커넥터 PCB에 일부 회로 보드가 있다는 것이 보여집니다.



추가로 2차 몰딩을 분해하려고 했습니다만,

앞서 아트뮤 USB C 케이블 2차 몰딩 소재와는 다르게, 
칼이나 다른 도구로는 분해가 불가능한 소재를 쓰고 있었습니다. ㅠ.ㅠ

용매제를 찾아서 녹이지 않고서는 깎아서 분해를 할 수 없도록 되어 있네요 ㅠ.ㅠ



참조비교로 같이 구입한 

아트뮤(ARTMU) USB 타입C 일반 120mm 충전 케이블을 분해해 보았습니다.


USB C 커넥터 몰드를 벗겨보면,

LG G5 USB C 케이블삼성 갤럭시 노트7 USB C 케이블과 비교하여, 

별도의 금속 실드캔은 없는 것으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이제 마지막으로 USB C 케이블의 케이블 구성에 대해서 비교해 보겠습니다.

다중차폐 구조로 되어 있습니다.

- 메탈 편조 쉴드
- 알루미늄 은박 쉴드

2가지 쉴드는 모두 되어져 있습니다.




LG G5 번들 USB C 케이블의 메탈 편조 쉴드가 짜여져 있는 것은

정말 잘 짜여져 있더군요 ^^




하기 사진에 아트뮤 일반 USB C type 충전 케이블의 
메탈 편조 쉴드 금속선의 양을 비교해 보시면 이해가 가실 것 같습니다. ^^



LG G5 번들 USB C 케이블을 USB C 커넥터 쪽과 USB A 커넥터 케이블을

모두 확인해 보았습니다.  양쪽 커넥터 모두 8개의 케이블로 결선이 되어져 있습니다.




여기까지 LG G5 번들 USB C 케이블을 분해 비교를 해 보았습니다.



일단 LG G5 번들 USB C 케이블 구성이 잘 되어 있는 것을 확인하였습니다.

이후에는 USB C 케이블에서 중요한 저항 56 kΩ
지원이 되고 있는지를 비교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앞서 USB C type 케이블을 외관, 내부 비교를 하였습니다만,
내부에 있는 저항값을 직접 측정할 수 없는 상황이라서,
결국에는 NEXUS 5X 와 NEXUS 6P에서만 동작하는 CHeckR (앱)
이용하여 체크를 해 보았습니다. 
(블루님께서 NEXUS 5X를 소유하고 계셔서 test를 부탁드렸습니다. ^^)


1. LG G5 USB C type 데이터 케이블 (1M) 번들 케이블


CHeckR (앱) 결과 : Safely (OK)

이 결과는 Rp에 56kΩ이 정상적으로 있다는 것을 의미 합니다.





2. AUKEY 충전기용 USB type C 일반 25mm 케이블 (충전용)

(주) 아트뮤 USB C 충전 케이블은 이미 알려진 바에 의하면, 

CHeckR (앱) 을 통과한 것으로 알려져 있기 때문에, 별도로 test를 하지 않았습니다.



CHeckR (앱) 결과 : Safely (OK)

앞서 다른 블로그 사이트에서 확인된 바와 같이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 되었습니다.



3. 다른 USB C type test sample 입니다.

이 제품은 3in-1 문어발 케이블 입니다.

- 마이크로 USB 1개, USB C type 1개, 아이폰 라이트닝 1개 (총3개입니다.)

사무실에서 동시에 3가지 지원되는 스마트폰 3개를 동시에 꼽고 충전을 시켜보면서

USB 전류 전압 측정기로 상태를 확인 해 보면, 충전은 되고 있었습니다만,

5V기준으로만 동작이 되고,

정상적인 전류(A)는 아니고, 낮은 전류(A)로 측정되는 것을 확인 하였습니다.


아이폰 라이트닝쪽은 거의 5V 1A로 꾸준히 되는데,

마이크로 USB쪽과 USB C type쪽은 5V 0.5A정도 밖에는 안되더군요.

일부 스마트폰을 충전 분리해도 그 정도 입니다.



이 3in-1 문어발 케이블의 경우는 CHeckR (앱)으로 결과를 알 수 없었습니다.

아마도 문어발로 분배된 전원이 나누어지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


일단은 사용주의로 체크 해 놓아야 할 것 같습니다.

CHeckR (앱) 결과 : ???? (사용주의)  



4. 마이크로 USB 케이블에 USB C type 젠더가 있는 케이블 입니다.

USB C type 젠더가 고리형태로 걸려 있어서, 잊어 버리지 않게끔 되어 있습니다.

이런 제품의 경우는 USB C type 젠더의 내부 Rp 저항값이 중요하게 됩니다.



CHeckR (앱) 결과 : 사용불가 

이 제품은 USB C type 고속 충전사용시 위험하다고 표기가 되었습니다.

앞서 이야기 드린 바와 같이 USB C type의 젠더에 Rp값이 56kΩ이 아니라는 뜻 입니다.




그렇다고 이런한 종류의 젠더타입의 USB C type 케이블은 모두 Rp값이 56kΩ이 아니라는 것은 아닙니다.
제품마다 다르기 때문에, 모두 체크를 해 보지 않고서는 알 수 없다는 의미입니다.



5. 결론

현재로서는 미국에서도 계속 아마존에서 판매되고 있는 USB C type 케이블 sample을 직접 구입해서,

상기와 같은 test방법론으로 제품을 측정 한 후, 그 결과값을 다시 아마존 제품 판매 댓글에 올리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https://docs.google.com/spreadsheets/d/1wJwqv3rTNmORXz-XJsQaXK1dl8I91V4-eP_sfNVNzbA/edit#gid=0

최근에는 USB C type 고속충전기(QC 2.x, 3.x 지원)도 test를 추가로 하고 있는데,
트론스마트 제품도 문제가 있다고 레포팅이 올라오고 있네요.. ㅠ.ㅠ


국내에서는 아직 이러한 USB C type 케이블이나 고속 충전기 제품 리뷰 활동을 하고 있지를 않기 때문에, 결국 소비자가 스스로 검증을 하거나, 
IT 기술 포럼을 통해서 제품에 대한 test 결과값이
확인된 제품을 스스로 찾아 보는 수 밖에는 없습니다.  ㅠ.ㅠ

일단 스마트폰 제조사의 순정 USB C type 케이블이나 
검증된 번들 USB C type 케이블이 좀 더 안정적으로 만들어져 있기 때문에,
너무 저렴한 USB C type 중국 케이블을 구입하시는 것은 피하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원본 출처 : 

[USB C Type] LG G5 순정 악세서리 분석 test 1
http://cafe.naver.com/mk802/18214


[USB C Type] LG G5 번들 USB C 케이블 분석 test 1 (외관)
http://cafe.naver.com/mk802/18284


[USB C Type] LG G5 번들 USB C 케이블 분석 test 2 (내부 케이블)
http://cafe.naver.com/mk802/18335





Naver 쇼핑몰 : LG USB C 타입 고속 충전케이블







[USB C Type] LG G5 순정 악세서리 분석 test 1
http://cafe.naver.com/mk802/18214


[USB C Type] LG G5 번들 USB C 케이블 분석 test 1 (외관)
http://cafe.naver.com/mk802/18284


[USB C Type] LG G5 번들 USB C 케이블 분석 test 2 (내부 케이블)
http://cafe.naver.com/mk802/18335


[USB C Type] LG G5 번들 USB C 케이블 분석 test 3 - CHeckR (앱)을 통한 신뢰성 체크
http://cafe.naver.com/mk802/18436



[USB C Type] Samsung Galaxy Note 7 순정 USB C 케이블 분석 test 1 (LG USB C 케이블 비교 추가) (작성중 - 사진 압박 주의)

http://cafe.naver.com/mk802/18456


[USB C Type] 아트뮤(ARTMU) USB C타입 LG G5, 넥서스 5X 충전 케이블 (LG G5, 삼성 갤럭시 노트7 USB C 케이블과 비교)  http://muritzy.tistory.com/1217





자세한 사항은 "EddyLab - UHD 미니PC포럼"에서 자료를 참조 하시기 바랍니다.

http://www.eddylab.co.kr  /  http://cafe.naver.com/mk80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USB C 타입] LG G5 순정 악세서리 분석 test 1
http://cafe.naver.com/mk802/18214


[USB C 타입] LG G5 번들 USB C 케이블 분석 test 1 (외관)
http://cafe.naver.com/mk802/18284


[USB C 타입] LG G5 번들 USB C 케이블 분석 test 2 (내부 케이블)
http://cafe.naver.com/mk802/18335


[USB C 타입] LG G5 번들 USB C 타입 케이블 분석 test 3 - CHeckR (앱)을 통한 신뢰성 체크
http://cafe.naver.com/mk802/18436



[USB C 타입] Samsung Galaxy Note 7 순정 USB C 타입 케이블 분석 test 1 (LG USB C 케이블 비교 추가) (작성중 - 사진 압박 주의)

http://cafe.naver.com/mk802/18456



[USB C 타입] 아트뮤(ARTMU) USB C 타입 LG G5, 넥서스 5X 충전 케이블 (LG G5, 삼성 갤럭시 노트7 USB C 케이블과 비교)  http://muritzy.tistory.com/1217








USB C 타입 기술적 내용을 다시 올리고,
뒤쪽에 비교 test 글을 올립니다.. 



** 주1) USB C Type cable을 아무것이나 구입하시면 위험합니다. ^^




USB A type to USB C type 관련으로 
기술적 대응이 되어 있지 않은 케이블을 쓰시면, 
충전기나 PC USB가 오버해서 과전류를 흐르게 되어서,
기기를 망가트리게 (약한쪽이 먼저 타기 때문에, 충전기쪽이 먼저
망가질 가능성이 높다고 합니다.) 주의해야 할 사안이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USB 3.1 Specification 을 준수해야 합니다.


            (Photo : Benson Leung )


하기의 규정된 
56kΩ을 넣지않거나, 쇼트를 시킨 제품으로인해서, 
실제 사고가 나게끔 되는 USB C type 케이블이 판매 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USB Type-C Cable and Adapter Tips and Tricks

Resistor Rp (pull-up between VBUS and CC)Resistor Rd (pull-down between CC and GND)ID PinUSB-C Spec Section
USB Type-C plug to USB 3.1 Type-A plug56kΩ RpOpenSection 3.5.1
USB-C plug to USB 2.0 Type-A plug56kΩ RpOpenSection 3.5.2
USB-C plug to Type-A receptacleOpen5.1 kΩ RdSection 3.6.1
USB-C receptacle to microB plugNot allowed per the specSection 2.2
USB-C plug to microB plugOpen5.1 kΩ RdunconnectedSection 3.5.7
USB-C plug to microB receptacle56 kΩ RpOpenunconnectedSection 3.6.2

https://www.chromium.org/chromium-os/cable-and-adapter-tips-and-tricks



현재 미국 아마존에 판매되고 있는 USB C Type의 경우

Benson Leung 씨가 개인적으로 관련 제품들을 검증하고 DB를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1) USB Type C cables and Accessories Review 

 


2) USB-C Cables and Nexus Accessories 



기본적으로 상기 (2)의 DB에 있는 검증된 USB C Type 케이블
그리고 USB C 타입 젠더 제품은 안심하고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만,
미국에서만 구입이 가능하게 때문에 어려운 점이 있습니다 ㅠ.ㅠ 


3) HOW TO TEST USB-C CABLES (NEXUS 5X AND NEXUS 6P)
검증 test방법은 넥서스 스마트폰 종류에서만 동작하는 CHeckR (앱)을 이용합니다만, 

다른 안드로이드폰에서는 동작이 되지 않아서 확인하기가 어렵습니다.

이 어플은 넥서스 폰 내에서 특정한 리눅스 명령어를 통해서, 
USB C 케이블/젠더가 
정상적인지를 확인 가능하게 된다고 합니다.. 

참조링크 : http://nowregrets.tistory.com/51



===============================


- 제품명 : 삼성 USB C type 데이터 케이블 (1.2M) 
            (모델명 : SVC-50601058_A WHITE 20160826)

번들 케이블이라는 것은
원래 정식제품에 포함되는 악세서리 제품입니다만,
별도의 개별 포장 없이(벌크)로 순정 악세서리를 
대량 판매하는 제품을 의미합니다.

삼성 순정 USB C tpye 케이블과 번들 USB C type cable을 비교 분석하고, 
순정 악세서리와 동일한지를 판단하기 위한 test입니다.

============================


사실 어제 삼성 번들 USB C 타입 케이블을 먼저 입수해서 분해를 해 보았고,

오늘 오전 출근길에 삼성 서비스센터에 들려서,
삼성 갤럭시7 노트 악세서리를 구입해서 비교 분석을 시작하였습니다.  
(따끈따끈한 리뷰입니다. ^^)  

구입한 악세서리는 
삼성 순정 USB C 타입 데이터 케이블 (1.2M) 
(모델명 : SVC-50601058_A WHITE 20160826)  2개 (개당 7,000원) = 14,000원

- 삼성 순정 충전기 (SVC-503-1059_A) 1개 = 14,000원 입니다.



삼성 순정 USB C type 데이터 케이블 (1.2M) 
(모델명 : SVC-50601058_A WHITE 20160826) 2개 입니다.



2016년 8월 26일 생산제품이라는 것을 알 수 있네요...
삼성 서비스 대리점에서 7,000원에 판매를 하고 있는데,
LG 서비스 대리점에서 판매하고 있는 LG G5 USB C type 케이블 가격 보다 2배나 비싸네요 ㅠ.ㅠ  (참조. LG V20 USB C type은 케이블이 플랫 케이블로 바뀌었다고 하네요)

가격이 2배 이상하는데, 그만큼 좋아야 하겠지요 ? ^^  (그러나....  두둥... ^^;;)



앞서 식별표시와 같이 순정 악세서리에는 노란색 식별 표시를 하였습니다.



사진으로는 잘 보이지 않습니다만,메이드인 베트남으로 되어 있습니다.

제품에 따라서 메이드인 중국과 메인드인 베트남 2가지가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삼성 순정 USB C type 케이블 (1.2M)(케이스 포함) 무게는 24g입니다.
LG 순정 USB C type 케이블(케이스 포함) (1.0M) 무게는 28g입니다. ^^

케이스 무게 차이는 거의 없는 동일한 방식이고,
케이블 길이는 삼성 순정이 길지만 무게는 가볍습니다.  ^^;;

그리고 2개의 케이블 두께가 차이가 있습니다. ^^



두개의 USB C 케이블 제품 비교 사진입니다.
위의 케이블이 LG G5 순정 USB C 케이블이고, 
아래것이 삼성 순정 USB C 케이블입니다.
정확히 케이블 직경을 체크 하지 않았지만, 육안으로 차이를 확인 할 수 있습니다.



USB C type 커넥터 쪽 입니다.




USB C type 커넥터에 S S 라고 음각이 되어 있네요.
LG것과 같이 커넥터 몰딩 Lot를 분류하기 위함인 것 같습니다.

여러개의 커넥터 몰딩이 있을 수 있어서 Lot마다 표기가 다를 것 같습니다.






USB 커넥터 쪽 입니다.






USB 커넥터에 VIETNAM H811V라고 마킹이 되어 있습니다.



USB 커넥터 케이블에 CY라는 표기가 있습니다.



삼성 순정 USB C type 케이블은 1.2M 입니다.
삼성 순정 USB C type 케이블은 플랙시블 정도를 비교하면,
LG것에 비해서 딱딱한 편입니다. 

케이블 편심 자체 재질 문제도 차이가 있겠습니다만, 특성이 그런 듯 합니다.

개인 취향 차이에 따라서 선택이 달라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이제 삼성 순정 USB C type 케이블을 분해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LG 제품과 달리 1차 몰딩 소재가 플라스틱 몰딩 성격이라서, 이쁘게 분해가 어렵습니다.

플라스틱 몰딩을 깨서 분해를 해야 하다보니, 치과 기공사 작업을 하는 듯 합니다. ㅎㅎㅎ



커터 칼날을 몇번 잘라내면서 겨우 분해를 하면서, 

몰딩부분을 거의 깨뜨리다시피 해야지 가능하네요.. ^^;;



내부 실드 캔으로 띄워진 상태가 보여집니다.  

내부 실드 캔 구성은 LG 케이블과 유사합니다.



삼성 순정 USB C 커넥터 상태 입니다. 실드 캔 위에 S 마킹이 되어 있습니다.

앞부분에 플라스틱 몰딩이 한개 있어서 차폐역활을 하게 되는 듯 합니다.






삼성 순정 USB C type 케이블 외부 케이블을 벗긴 상태입니다.



삼성 순정 USB C type 쉴드캔을 열어 보였습니다.
LG 제품은 실드 캔 측면에 레이저 용접 접합을 해서 단단하게 고정시킨 반면에, 

삼성 제품은 그냥 닫아 놓기만 한 상태라서 쉽게 열립니다. ^^;;



삼성 순정 USB C type 커넥터와 회로 PCB에 

실드캔 접촉을 막기 위해서 노란색 투명 테이프이 테이핑 되어져 있습니다. 



여기서 LG 순정 USB C type과 확연하게 차이가 있네요....  ^^

LG 순정 USB C type 케이블은 내부 몰딩이 한번 더 되어져 있습니다.



삼성 순정 USB C type 내부 회로 PCB와 케이블 결선 상태 사진입니다.



삼성 순정 USB C type 내부 회로 PCB에 Rp 저항이 뒤에 보여지네요.. ^^

내부 회로 PCB : 파란색PCB / CFP1950H V1.0 입니다



삼성 순정 USB C type 내부 회로 PCB외 케이블 연결 상태입니다.

메탈편조 쉴드 상태는 편조로 짠 상태가 아니라 꼬아 놓은 형태로 제조 되었네요..



하기 사진은 LG 순정 USB C 케이블의 메탈편조 쉴드 상태입니다만,

잘 편조가 되어져 있는 상태로 만들어져 있었습니다.



일단 삼성 순정 USB C type 케이블의 메탈편조 쉴드 분리 해 보았습니다.



삼성 순정 USB C type의 알루니늄 은박 쉴드를 분리하였습니다.



노란색 테이프도 제거 하였습니다.
삼성 순정 USB C type 내부 회로 PCB와 케이블 솔더링 위에 실리콘으로 후처리를 했네요.



삼성 순정 USB C type 플라스틱 섬유를 분리하였습니다.
이는 USB 3 데이터 라인쪽의 노이즈를 막기 위함이라고 합니다.



삼성 순정 USB C type 케이블 결선입니다만, 
Data 케이블을 다른 케이블쪽에 묶어서 제조를 했네요... 수작업인 듯 ^^



삼성 순정 USB C type 케이블 입니다. (중요사항)

삼성 노트7 순정 USB C type 케이블
- USB 케이블 3개
- USB3 Data 케이블 3개



하기 LG G5순정 케이블과 비교하면, 
USB 케이블과 Data 케이블의 숫자가 서로 다릅니다.
이 부분의 분석은 좀 더 확인 해 봐야지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

LG G5 순정 USB C type 케이블
- USB 케이블 4개
- USB3 Data 케이블 4개









삼성 순정 USB C type PCB에 실리콘을 벗겨 보았습니다.
케이블쪽 솔더링 상태는 양호 합니다만, 
USB C type 케넥터쪽 솔더링이 좀... ^^;;



LG G5 순정 USB C type 케이블  VS 삼성 순정 USB C type 케이블 비교 1



LG G5 순정 USB C type 케이블  VS 삼성 순정 USB C type 케이블 비교 2



[참조] 아트뮤  USB C type 케이블  VS 삼성 순정 USB C type 케이블 비교 



원본 출처 : [USB C Type] 삼성 갤럭시노트 7 순정 USB C 케이블 분석 test 1 (LG USB C 케이블 비교 추가) (작성중 - 사진 압박 주의)

http://cafe.naver.com/mk802/18456




[USB C 타입] LG G5 순정 악세서리 분석 test 1
http://cafe.naver.com/mk802/18214


[USB C 
타입] LG G5 번들 USB C 
타입 케이블 분석 test 1 (외관)

http://cafe.naver.com/mk802/18284


[USB C 타입] LG G5 번들 USB C 
타입 케이블 분석 test 2 (내부 케이블)

http://cafe.naver.com/mk802/18335


[USB C 
타입] LG G5 번들 USB C 
타입 케이블 분석 test 3 - CHeckR (앱)을 통한 신뢰성 체크

http://cafe.naver.com/mk802/18436



[USB C 타입Samsung Galaxy Note 7 순정 USB C 케이블 분석 test 1 (LG USB C 케이블 비교 추가) (작성중 - 사진 압박 주의)

http://cafe.naver.com/mk802/18456


[USB C 타입아트뮤(ARTMU) USB C 타입 LG G5, 넥서스 5X 충전 케이블 (LG G5, 삼성 갤럭시 노트7 USB C 케이블과 비교)  http://muritzy.tistory.com/1217




Naver 쇼핑몰

USB C 타입 고속충전케이블 / LG G5, G6, V20, V30 / 갤럭시 S7 노트, S8







자세한 사항은 "EddyLab - UHD 미니PC포럼"에서 자료를 참조 하시기 바랍니다.

http://www.eddylab.co.kr  /  http://cafe.naver.com/mk80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UHD 101: DEMYSTIFYING 4K, UHD BLU RAY, WIDE COLOR GAMUT, HDR, 4:4:4, 18GBPS AND THE REST!


This comprehensive blog article is intended to demystify some of the technical details behind UHD or Ultra High Definition.

UHD is the next generation of video formats, and has many potentially picture enhancing features over our current HD format.  As we’ll explain, 4K resolution is only part of the UHD concept. There are other important components such as wider color gamuts (more colors), higher color bit depths (smoother color gradations) and brighter image highlights (HDR).

Here are the items covered in our introductory section. Read this if you want the high level details:

  • What UHD Sources are there?
  • What is the Ultra HD Blu Ray specification?
  • What capabilities does my display need to have to enjoy UHD content?
  • Does my AVR / Pre-Pro need to be HDMI2.0 / HDCP2.2?

Then we get more technical, and explain some of the aspects of UHD:

  • 4K resolution
  • Wide color gamut
  • Color bit depth
  • Color subsampling
  • HDMI versions
  • HDCP
  • HDMI data rates
  • HDMI cables
  • Display certification standards
  • HDR

What UHD Sources are there?

At this point a few hardware options:

  • UHD Blu Ray players, such as the new Samsung UBD-K8500. You can buy discs for around $30 from Amazon or Best Buy right now in the US!
  • Kaleidescape Strato - these players can download UHD content from the Kaleidescape store. The movies are created directly from master files received from the content creators and are not simple copies of UHD Blu Ray discs…in fact there is more UHD content on the store than there is currently UHD Blu Rays! The Strato supports HDR10 but not Dolby Vision, as well as the lossless audio codecs and Dolby Atmos.
  • Sony FMP-X10 player, which we believe is end-of-life and does not support HDR.

Kaleidescape Strato

Then there are the streaming services, which can be accessed from many hardware devices such as the those built into your TV, Roku 4K playerAmazon FireTV2Nvidia Shield, etc.

For a comprehensive list of sources and available content, see the “Master List of 4K“… thread over at AVSForum.com.

Note that most of the streaming services have compressed audio soundtracks, even the ones advertising Dolby Atmos like Vudu. Since high performance home theater is about video and audio, that only leaves two sources of note: UHD Blu Ray and Kaleidescape’s Store. For more read My Search for Higher-Quality Soundtracks in Streaming Movies.

What is the Ultra HD Blu Ray specification?

The Ultra HD Blu Ray spec is as follows (see the rest of this article for details on how to “decipher” these acronyms):

  • Up to 4K resolution
  • 4:2:0 color sub-sampling
  • Up to 10 bit color
  • Up to 60 frames per second
  • Support for wide color gamuts (REC.2020)
  • Support for HDR10 and Dolby Vision
  • No 3D support
  • HDCP2.2

Ultra HD Blu Ray

As many of these specifications are optional it seems that just because a disc is labeled Ultra HD Blu Ray does not mean it will have HDR, a wide color gamut or 10 bit color. Hopefully UHD Blu Ray players will have some kind of signal information menu to reveal what is actually on the disc.

Note also that many of the movies announced for release on UHD Blu Ray so far were actually not shot at 4K resolution! See this article for some insightful analysis.

What capabilities does my display need to enjoy UHD content?

  • HDMI2.0 / HDCP2.2. First and foremost you need a display capable of receiving a HDMI2.0 / HDCP2.2 signal. Unfortunately for consumers some early TVs sold as 4K capable do not have the required HDMI2.0 / HDCP2.2 inputs!
  • 4K resolution. UHD is 4x the resolution of HDTV, typically 3840×2160 (2160p), although the Sony PJs have slightly larger, since they use imaging chips derived from their cinema projectors.

Whilst not strictly necessary for UHD your display may also have:

  • Wide color gamut (WCG).  HDTV and Blu-Rays are mastered and distributed in the REC.709 color gamut. With UHD content can be distributed in either the REC.709 or REC.2020 color gamuts. If REC.2020 is used that does not necessarily mean the content has been created using such a wide color gamut. We expect most of the “wide color gamut” content for the next few years to actually have a color gamut similar to the commercial cinema P3 space. REC.2020 can, in this instance, be considered as the container, rather than necessarily the actual color gamut of the encoded content. With this being said, your display must accept a REC.2020 signal to display WCG content. Apparently some displays released to date such as the Sony VPL-VW1100ES do not accept REC.2020 even though they are marketed as being able to reproduce a color gamut approaching P3. Confusing, we know, but that is the state of things with respect to 4K / UHD in 2016!
  • High dynamic range (HDR). This is the ability to display images with highlights that are much brighter than today. These highlights are used for things like reflections off cars. Content has to be specifically mastered for HDR, so not all UHD content will necessarily be HDR. There are also at least three competing standards for HDR, including HDR10 and Dolby Vision and no broadcast standard. There’s also a new gamma curve (more correctly an electro-optical transfer function or EOTF), SMPTE ST2084. Whilst the UHD Alliance has mandated brightness standards for TVs there are no such standards for projectors. In addition whilst there is a mastering standard for HDR (1000 nit for HDR10) there is no standard or accepted practice for how to scale to the output levels that your display is capable of. Suffice to say it is early days for HDR!

Things there are confusion over with respect to UHD displays:

  • 18Gbps. This may be required if content makers start releasing movies with high frame rates. 4K @ 60 frames per second may require 18Gbps data rates if it is at bit depths of 10 or 12 bits. Otherwise 10.2Gbps is fine, even for 4K60 at 8 bit!
  • 12 bit color. This refers to the color bit-depth. Old Blu-Ray is 8 bit, new UHD Blu Ray can support 10 bit. It’s not clear what bit depth is being used by the streaming services, but it’s probably 8 bit.
  • 4:4:4.  This refers to color sub-sampling. Whilst 4:4:4 is used in content mastering, UHD is distributed via 4:2:0.
  • 3D. There is no UHD 3D at this time, at least via Blu Ray.

Does my AVR / Pre-Pro need to be HDMI2.0 / HDCP2.2?

If you want to use your AVR or Pre-Pro to switch UHD sources then it needs to have HDMI2.0 (2.0a for HDR)/ HDCP2.2.

If your AVR/Pre-Pro does not have this then the workaround is to run one HDMI cable from the source to the display and another from the source to the AVR.  Both the Samsung UHD and Kaleidescape Strato players provide this functionality.

 

Getting Technical

This section covers most of the background behind the UHD specifications. We’ve tried to make it comprehensive, but beware that this means quite a few technical details! Where relevant we’ve linked to places where you can do further reading.

If you find any technical inaccuracies or things that require further clarification please leave a comment. It’s likely there are a few!

4K Resolution

Resolution refers to the number of pixels displayed. Our current HD standard is 1920 horizontal and 1080 vertical. The new UHD standard is four times this amount, or 3480 horizontal x 2160 vertical.

UHD resolution
Image credit: unknown.

Confusingly commercial cinema 4K as specified by the Digital Cinema Initiative (DCI) and VESA (the standard used by still and video cameras) is 4096 x 2160, which is slightly wider than Quad HD / UHD at 3840 x 2160.

Wide Color Gamut (REC.709, P3, REC.2020)

Nearly all current consumer content, whether HDTV over cable or satellite, DVD or Blu Ray is created and distributed in the REC.709 color gamut.

The issue with this is that it only represents a small portion of the visible spectrum of colors. The standard used in commercial cinema has more colors and is called DCI P3. There is also an even wider color gamut called REC.2020 which is the “wide color gamut” standard used in UHD.

Note that just because content is labeled as UHD does not mean it has a wide color gamut. Much of the initial UHD content actually has the same REC.709 color gamut that we have today.

UHD Color Gamuts
Image credit: Spectracal

WCG content comes in a REC.2020 container. As we mentioned earlier not every display can accept REC.2020. If your display cannot accept REC.2020 then the source should “downconvert” to the REC.709 space. The new Samsung UHD Blu-Ray player does this.

There is some confusion over the P3 color space – whist the wide color gamut content actually encoded onto the disc may have a color gamut close or equivalent to the P3 space in UHD it is transmitted inside a REC.2020 container. There is no consumer P3 color space. The confusion arises because display manufacturers are now advertising % of P3, and this is also a specification that has been codified in the Ultra HD Premium TV certification. We guess the assumption being made is that despite the container being REC.2020 what we will see for the forseeable future is that the actual colors in the content are equivalent to the P3 space.

Color Bit Depth (8 bit, 10 bit, 12 bit)

Bit depth describes the number of potential values that the encoding of color information in a video signal can have.

Historically, Blu Ray has been 8 bit, which means 256 possible values for red, green and blue. UHD Blu Ray is 10 bit, giving 1024 values for RGB. 12 bit color provides 4096 values for RGB.

One important reason that we have moved to a 10 bit system for UHD Blu Ray is to reduce color banding. This is an image defect where bands of color are visible. It’s more important in the UHD world because of the expanded color space and hence the greater color variations.

8 bit vs 10 bit color
Image courtesy brightsign.biz

HDMI2.0 supports 8, 10 and 12 bit color in various formats, as covered in the following sections.

Sometimes you will see references to 24, 30 and 36 bit color. These references relate to the total color bit depth for all RGB channels, where 24 bit = 8 bit red, 8 bit green, 8 bit blue and 36 bit = 12 bit red, 12 bit green, 12 bit blue.

Color Subsampling (4:2:0, 4:2:2, 4:4:4)

Consumer video is stored, transmitted, and processed in a color space called Y’CbCr. The three components stand for:

  • Y’ = Luminance, or Luma, representing the brightness of the pixel
  • Cb = Blue color difference
  • Cr = Red color difference

This standard was defined back at the start of the color TV era as a way of including color information in the broadcast signal.

YCbCr
Image credit: unknown.

Encoding in the Y’CbCr color space allows the resolution of the color channels Cb and Cr to be reduced through color or chroma subsampling. This technique takes advantage of the fact that human vision is more sensitive to light differences than to color differences.

There are three main types of color subsampling used today. These are 4:4:4, 4:2:2 and 4:2:0.

Color subsampling
Image credit: brightsign.biz

If 4:4:4 is a full bandwidth signal, then 4:2:2 occupies 2/3rds the space and 4:2:0 occupies 1/2 the space. Blu-ray and UHD Blu-ray both store the video signal in the 4:2:0 format. This essentially means that each pixel has a Y’ signal, odd pixel lines have no Cb or Cr and then Cb and Cr are alternated on each even pixel line.

To get the video displayed on the TV or Projector it typically goes through the following conversions:

  • 4:2:0 to 4:2:2
  • 4:2:2 to 4:4:4
  • Y’CbCr to RGB

Historically the source upsamples to 4:2:2, which is sent over HDMI, and then the display upsamples to 4:4:4 and converts to RGB.  The reason for this sequence is that HDMI v1.4 and previous iterations did not support 4:2:0. HDMI2.0 does support 4:2:0 though only at 50/60 frames per second (FPS). At 24 FPS 10 bit only 4:4:4 and RGB are supported.

HDMI_color_spaces
Formats supported by HDMI v2.0. Bold text indicates new formats supported by 2.0 but not by 1.4. Source: HDMI Alliance

Note that there appears to be some confusion about exactly what is supported in the HDMI specification, even among manufacturers and industry participants. Some people we discussed this article said 4:2:0 was supported at 24/25/30, others said that as of 2.0a 4:2:2 was supported at 10 bit. In the absence of a clear industry wide understanding we will stick to the information published on the HDMI website.

There is no intrinsic benefit to the source upsampling to 4:4:4 or converting to RGB. With respect to UHD and HDMI it is actually beneficial if the conversion to 4:2:2, 4:4:4 and RGB is, as much as possible, left to the display, as this reduces the HDMI bandwidth requirements.

Further reading:

  • Choosing a color space, by Spears & Munsil (note that some of the information for HDMI is out of date, as it was written for 1.4)

HDMI Handshaking

Placeholder for future section on HDMI handshaking between source and display and how this impacts data rates, color bit depth, color gamut and color space…

HDMI Versions (1.4, 2.0 and beyond)

There have been essentially three types of of “4K capable” HDMI chipsets on the market. These have been implemented into various TVs, projectors, processors, AVRs and switchers since the 4K came onto the market in 2013.

  • HDMI 1.4 chipsets supported data rates up to 10.2Gbps. This means they could do 4K at up to 30 frames per second at the formats supported by the 1.4 standard (8 bit RGB or 4:4:4 and 12 bit 4:2:2). Whilst 1.4 is therefore theoretically 4K capable nearly all components that have it lack HDCP2.2, which is the copy protection scheme the industry has settled on for UHD.
  • We then saw HDMI 2.0 chipsets that supported the new formats in the 2.0 standard but were still limited to data rates of 10.2Gbps. These new chipsets have HDCP2.2 so they can display some but potentially not all UHD content.
  • Finally at the end of 2015 we started to see 18Gbps chipsets.

We’ve summarized this information together with the formats and bandwidth requirements in the table below:

HDMI formats, versions and bandwidth requirements
HDMI formats, versions and bandwidth requirements

This is important information, as we are seeing some sources such as the Samsung UHD Blu-Ray player that only support 4:4:4  or RGB at 10 bit, both of which require the whole video chain to be 18Gbps capable. They could easily have used 12 bit at 4:2:2:, which would have enabled compatibility with 10.2Gbps chipsets.

HDCP (1.4, 2.2)

HDCP stands for High-Bandwidth Digital Content Protection. The version used in UHD is 2.2.

HDMI data rates (10.2Gbps, 18 Gbps)

Part of the deal with UHD is the potential requirement of using HDMI chipsets and HDMI cables that support “18Gbps” data rates.

The table below summarizes the data rates for the different frame rates and formats that are part of the HDMI2.0 specification.

HDMI data rates
Data from Extron Electronics Data Rate Calculator

As you can see it is possible that a 10.2Gbps chipset and cable infrastructure can support UHD Blu Ray, assuming the transfer medium is 4:2:2 at 12 bit.

HDMI Cables

For short runs (say up to 6′ / 2m) most passive cables will be able to support the data rates required for UHD. Between 6′ and 15′ you’ll find some passive cables that can support UHD and others that can’t. Above 15′ you’ll very likely need an active cable.

HDMI Premium Certification

There are a few independent companies that are providing HDMI cable certification for UHD data rates. These include:

  • HDMI, “Premium Certified Cable”, at the 18Gbps rate
  • UL Lab, “High Speed 4K Cable”, at the 10.2 and 18 Gbps rates
  • THX
  • DPL Labs, “DPL Seal of Approval”, at the 10.2 and 18 Gbps rates

HDBaseT (HDMI over category cable) is capable of data rates up to 10.2Gbps.

 

Display Certification Standards

Ultra HD Premium

The main display certification standard is one created by the UHD Alliance. This is an industry consortium of content creators (e.g. Hollywood Studios), distributors (e.g. Amazon, DirecTV) and hardware manufacturers (e.g. LG, TCL). They have created a set of specifications and a logo to help consumers.

Ultra HD Premium

It’s not clear at present if this “badge” will just get applied to consumer displays, or if it’s intended to be used across the content creation and distribution ecosystem as well.

To get a Ultra HD Premium “sticker” a display must meet a set of criteria, these are:

  • Image Resolution: 3840×2160
  • Color Bit Depth: 10-bit signal
  • Color Palette (Wide Color Gamut)
    • Signal Input: BT.2020 color representation
    • Display Reproduction: More than 90% of P3 colors
  • High Dynamic Range
    • SMPTE ST2084 EOTF
    • A combination of peak brightness and black level either:
      • More than 1000 nits peak brightness and less than 0.05 nits black level
        OR
      • More than 540 nits peak brightness and less than 0.0005 nits black level (note the interesting “fudge” here, clearly something included in the spec for low light output OLED TVs…)

 

4K HDR

Interestingly, Sony, despite being a member of the UHD Premium alliance, has a different “sticker” that it is putting on it’s displays. We think they are doing this because they also have projectors, and to have a consistent “sticker” they need their own standard, since the projectors can’t hit the peak brightness / black level standards required for the UHD Premium “sticker”.

Sony 4K HDR Logo

High Dynamic Range (HDR) Standards

There are multiple HDR standards at this point, and it is not clear which one will become dominant in the market. HDR10 and Dolby Vision appear to be the front runners, but there are others lurking in the wings such as Hybrid Log Gamma (HLG).

It’s quite the “evolving ecosystem” at this point. Even if you buy a display with both HDR10 and Dolby Vision (which limits you to flat panel TVs), the amount of light output the TV can put out will likely be on an upward trajectory for the next few years. The TVs you can buy now are limited to about 1,000 nits, but the Dolby Vision standard can see a future with 10,000 nit displays!

This section covers the two main standards at a high level. We’d also recommend reading theState of HDR article if you really want the technical details (warning, it’s even more technical than what we’ve written).

Be aware that there are a number of articles out there about HDR, many of which were written in 2015 before the slightly clearer picture that emerged late in 2015 after the publication of theSMPTE HDR Imaging Ecosystem report. As such you’ll likely find conflicting and incomplete information. It’s likely that some of the things we have written are incorrect or incomplete too, so please leave a comment if you find things we should update or clarify!

SMPTE

Further reading:

HDR10

HDR10 is an open standard.

  • Appears to be fewer standards around production and playback than Dolby Vision. For example there is no dynamic metadata like with the Dolby Vision standard that maps high brightness areas of the image to the display’s capabilities. It is left to each TV manufacturer to work out how to do that.
  • Content typically mastered to 1,000 nits and 10 bit color.
  • Requires HDMI2.0a.
  • It is mandatory that UHD HDR Blu-Rays include HDR10 metadata, even if they also have Dolby Vision. This requirement does not extend to other sources of HDR content, such as VUDU, which we don’t believe has HDR10 metadata.
  • In many 2016 TVs and some projectors support HDR10 – see this HDR-Capable Display list for a comprehensive and updated list.

Dolby Vision

Dolby Vision is one of the competing “standards” for HDR. More details can be found on the Dolby Vision page and in the Dolby Vision whitepaper.

Dolby Vision Logo

  • Specifies that the goal is for the cinematic master be done in 12 bit color and with 10,000 nit brightness. Note that there are no displays that can do 10k nits, so presently content is being mastered to 4k nits, primarily using the Dolby PRM-4220 monitor. It also seems like 12 bit is not a necessity for Dolby Vision, and 10 bit may be recommended for broadcast.
  • The content creator can specify in metadata how to display the specular highlights. For example they can create a 4,000 nit master and then also create “variants” for displays that can only do 1,000 nits. Apparently this is an improvement over HDR10, which leaves it up to the TV to figure out how to map high brightness content to the display’s capabilities.
  • Requires dedicated silicon, and therefore if a display does not have it on launch it is not going to get it via a firmware update.
  • Does not require HDMI2.0a. The Vizio Reference TVs do not have 2.0a.
  • The streaming service VUDU UHD is using Dolby Vision, as are Netflix for some of their original content shows (Marco Polo).
  • It does not seem that any UHD Blu-Ray players have Dolby Vision at this time, and therefore there are also no Dolby Vision Blu-Ray discs…please correct us if we are wrong.
  • Can be found in TVs from LG (ALL 2016 OLEDs - B, C, E and G Series), Vizio (Reference Series) and TCL
  • No consumer projectors have Dolby Vision.

Vizio Dolby Vision

 

eBook_banner_WO3

16 THOUGHTS ON “UHD 101: DEMYSTIFYING 4K, UHD BLU RAY, WIDE COLOR GAMUT, HDR, 4:4:4, 18GBPS AND THE REST!”

  1. I want to thank you for that primer. It is very informative. I do have some questions though,
    I have a 2015 Samsung UN55JS8500. I know it doesn’t meet the newest standards but I think it meets some and is close on others. For ex. It reaches 90% of DCI P3 and it reaches just over 68% of Rec 2020 standards. It can also do HDR10. So I think it can do some form of HDR playback. I also think it’s a 10 bit display.I also think it can display WCG.

    Plus I plan on having it calibrated. My friend who has someone who calibrated
    his projector along with many other TV’s and projectors. He uses a Sencore OTC1000 with the standard software for it. I asked him what standard he was going to use to calibrate my TV. This is what he said “I will be calibrating your display to to a reference white balance of D65 and REC709 color gamut against the CIE1931 color space and normalize the gamma curve to 2.2.” The software he will be using looks pretty extensive. It can do RGB stuff, check for contrast ratio along with a bunch of other stuff. I think he isusing the ColorPro 6000 software. It looks pretty thorough to me. Now my question is this. If he calibrates
    to the Rec 709 standard, what happens if I get a 4k player for my TV. That color palate includes the 709 plus a lot more. What happens to the colors outside the 709 limit. Will they just not be calibrated? Will some colors be calibrated and others not?
    Thanks for any reply.


http://www.acousticfrontiers.com/uhd-101-v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Google+